나는 달린다.

Author : Rin / Date : 2006/05/15 20:35 / Category : 수다거리/trip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일본행을 준비하면서
절약과 궁상을 최대 목표로
환율우대 쿠폰이니, 011스카이 라운지 위치에, 할인쿠폰, 등등
온갖 쿠폰을 다 모았다.

환율을 떨어지기만을 목 빼고 기다리다가
내 욕심에 내가 빠져 막판 떠나기 직전에
최고로 비쌀 때 눈물 찍 흘리며 환율을 바꾸러 갔다.
.
.
쿠폰 놓고 갔다.

미리 짐 싸놓고 뿌듯해하다가
아랫도리 몽땅 빼먹어서 다시 짐 꾸렸다.

공항에서 펜촉?이랑 톤칼? 세관에서 바로 걸려서
짐들을 전부 부치는 것까지는 좋았는데
시간을 너무 잡아먹어서 엄마 드릴 선물을 살 시간이 촉박했다.

너무 촉박했다.

환율 쿠폰을 못 써먹어 아까웠던 나
면세점 쿠폰을 꼭 써먹으리라 다짐하며
해당 면세점을 찾으니

내 출국 게이트는 서쪽 끝
해당 면세점은 동쪽 끝

200m를 달렸다.
전 속력으로 달렸다.
.
.
.
.
.
그 면세점에는 엄마가 찾으시는 물건이 없었다.

탑승시간은 이미 지나있었다.

면세점 구역에서 비행기를 놓치는 바보가 탄생하는 순간이구나
별별 생각을 다 하며
빈 속에 날 밤 샌 몸뚱이로 마구 달렸다.

허겁지겁 갔더니
.
.
.
.
탑승 수속도 안 하고 있었다.

정말 가 보고 싶었던 011스카이 라운지는 구경도 못 했다.

뭐야!! 뭐 냐고!!
나는 왜 면세점 왕복 200m 를 달려야 했나 말이다!!

아아-
나의 일본 여행은 또 이렇게 삽질로 시작하는구나.ㅠㅁㅠ

2006/05/15 20:35 2006/05/15 20:35

Tags :

Trackbacks 0 / Comments 4

Trackback Address : http://www.socool.pe.kr/tt/trackback/24

  • 요이 2006/05/15 22:34

    으앗~~~제가 드린돈....모자르시겠군요;ㅁ;~~!!!
    전 그당시 환율로 드린거였는뎅...ㅠ_ㅠ
    시작은 미약하였으나(;;;) 끝은 창대하시길~ 바래요>ㅁ</

    REPLY / EDIT

    • Rin 2006/05/17 10:33

      괜찮아.

      출국할 때 보니까
      더 올랐더라....=ㄴ=;;;

      미리미리 사놨어야 하는 건데

      EDIT

  • akgun 2006/05/16 14:23

    일본에...
    이쁜(이)사진 많이 올려 주세요. ^.,^

    REPLY / EDIT

    • Rin 2006/05/17 10:32

      앗! 제 블로그서 보니
      또 반갑네요.
      저도 두 눈 번뜩이며
      돌아다니고 있습니다.

      주로 꽃미남을..^^;

      EDIT

[로그인][오픈아이디란?]

Blog Information

Rin

게으른 만화쟁이의 소소한 수다거리들

Follow Me

Copyright © So Cool All Rights Reserved
Designed by CMSFactory.NET